"얘들아 올해는 오지 말아라"…부모들의 영상편지
상태바
"얘들아 올해는 오지 말아라"…부모들의 영상편지
  • 뉴스톡
  • 승인 2020.09.16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뉴스1) 박지혜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추석 명절 자식과 손주를 맞는 고향마을의 정서까지 크게 바꿔놓고 있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에 가급적 집에 머무르라며 권고하며 비대면 추석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는 것이다.

16일 전북 김제시 부량면 상방마을에서 한영길(65),유순자(61) 부부가 자식들에게 보낼 영상편지를 촬영하고 있다.

이들은 영상편지에 "아들, 딸, 며느리야 이번 추석에는 고향에 안 와도 된다"며 "내려올 생각 말고 영상 통화로 만나자"고 안부를 전했다. 2020.9.16/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