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주란, 젊은 세대에게 노래로 익숙해...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해
상태바
문주란, 젊은 세대에게 노래로 익숙해...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해
  • 뉴스톡
  • 승인 2021.07.13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주란, 젊은 세대에게 노래로 익숙해...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해

문주란이 오랜만에 방송 출연으로 근황을 뽐냈다.

13일 KBS 1TV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 초대석' 코너에는 가수 문주란이 출연했다.

이날 문주란은 과거와 같은 여전한 동안 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혼자 살고 있어 이야깃거리가 단출하지 않을까 출연에 고민이 많았다는 문주란은 "여러 번 거절하는 것도 예의가 아니지 않나" 라며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패널로 출연한 김학래는 "워낙 좋아하는 선배다. 굉장히 친누나 같다"고 말했다. 이에 김재원 아나운서는 "누님이냐"며 놀라운 표정을 드러냈고, 김학래는 "그럼 내가 무슨 작은 아버지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문주란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곡은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해' 라는 곡이 아닐까 싶다.

문주란은 해당 곡을 자신의 네번째 인생명곡으로 꼽았다. 그는 방송에서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는 원래 타이틀곡은 아니었다. 원래 타이틀곡은 '주홍글씨'였다. 솔직히 이렇게 히트할 지 몰랐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