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소를 먹는 남성에게서 여성을 유혹하는 체취가 난다는 연구 결과
  • 뉴스톡
  • 승인 2024.06.15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소를 먹는 남성에게서 여성을 유혹하는 체취가 난다는 연구 결과

샐러드나 채소를 먹는 남성에게서 여성을 유혹하는 체취가 난다는 흥미로운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지난 23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먹는 음식에 따라 몸에서 나는 체취가 달라질 수 있다는 호주 시드니 맥쿼리(Macquarie University) 대학의 연구결과를 소개했다.

연구진은 9명의 여성에게 43명의 남성의 체취를 맡게 했다.

그 결과 당근이나 과일에 들어있는 카로티노이드(carotenoid)를 많이 섭취할 수록 남성에 땀에서는 달콤한 과일향이나 꽃향이 난다고 답했다.

또 고기나 계란, 두부 등의 단백질을 먹은 사람에게는 쾌적한 냄새가 났다고 전했다.

그러나 탄수화물을 많이 먹은 사람에게서는 좋지 않은 향이 났다고 응답했다.

 

심리학자 이안(Ian Stephen)박사와 연구진은 남성의 몸에서 나는 체취가 '여성에게 보내는 남성의 건강 신호'라고 말했다.

여성은 남성의 체취와 땀 냄새를 통해 매력과 안정감을 느끼는지 평가한다고 전했다.

연구진은 "과일과 채소를 많이 먹을수록 건강도 좋아진다"면서 "카티노이드가 항산화 작용을 하며 면역 기능을 높여주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