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원에서 지낸 어느 할머니가 남기고 간 편지
  • 뉴스톡
  • 승인 2023.09.0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양원에서 지낸 어느 할머니가 남기고 간 편지

몸이 불편한 부모를 모시는데 있어서 자식들은 갈등에 빠질 수밖에 없습니다.

직접 모시자니 가족들의 희생이 클 것이고 시설에 모시자니 불효를 저지르는 것 같아 마음이 불편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