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가 점점 부풀어 오른 5살 소녀···알고 보니
  • 뉴스톡
  • 승인 2024.04.22 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가 점점 부풀어 오른 5살 소녀···알고 보니

5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아기를 출산한 여자아이의 기상천외한 사연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미디어 위어블로그는 의학 역사상 가장 어린 나이에 아기를 출산한 리나 메디나(Lina Medina)의 사연을 소개했다.

지난 1933년 9월 23일, 페루 파우랑게(Paurange) 지역에서 태어난 리나는 5살이 됐을 무렵 점점 배가 부풀어 올랐다.

 

이를 본 리나의 부모는 아이의 배에 복수가 찼거나 종양이 생긴 것이라고 짐작해 곧장 병원으로 데려갔다.

당시 담당 의사는 충격적인 말을 전했다. 5살 여자아이인 리나가 '임신 7개월'이라는 것이었다.

 

결국 리나는 한 달 뒤인 지난 1939년 5월 14일 제왕절개 수술을 통해 남자아이를 출산했다. 매체에 따르면 출산 당시 리나의 아기는 몸무게 2.7kg의 건강한 상태였다.

해당 사실이 알려지며 페루 전역은 충격에 휩싸였고, 아기가 어떻게 임신을 했으며 누구의 아기인지가 논란의 중심이었다.

경찰 당국은 리나의 아빠를 범인으로 의심해 조사를 진행했지만 증거 불충분으로 풀려나고 말았다.

사건 담당자의 조사 결과 리나는 심각한 성조숙증(Precocious puberty)으로 인해 생후 8개월부터 생리를 시작했으며 4살 때 유방과 음모가 발달한 것으로 밝혀졌다.

의학 역사상 유례가 없는 '사건'이었던 리나의 출산을 두고 전 세계 전문의들이 그 원인과 현상을 진단하려 했지만 모두 실패했다. 어떻게 5살 여자아이가 임신한 것인지는 미스터리로 남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