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 벗다가 팬티 내려가서..” 사람들 앞에서 사고 여러번 터졌다고 고백한 유명 여가수
  • 뉴스톡
  • 승인 2023.09.19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옷 벗다가 팬티 내려가서..” 사람들 앞에서 사고 여러번 터졌다고 고백한 유명 여가수

육감적인 몸매로 유명한 가수 나비가 스타일리스트 앞에서 알몸을 여러차례 노출했다고 폭탄 발언을 남겨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나비는 지난 10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나비 때문에 고생이 많은 스타일리스트”라는 글과 함께 웹 예능 ‘탐욕의 장바구니’ 영상 일부를 올렸다. 지난 9일 유튜브 채널 ‘재밌는 거 올라온다’에는 ‘탐욕의 장바구니 10회 에피소드로 ‘남사친 여사친이랑 어디까지 가능? 만나자마자 속옷 쇼핑하는 찐친’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된 바 있다.

 

나비는 공개한 영상에서 뮤지컬 배우인 김호영과 함께 속옷 가게를 방문했다. 영상에서 나비는 심리스 팬티를 고르면서 “너무 편하고 좋은데 이 팬티의 단점이 있다”라고 말했다. 나비는 “나는 스타일리스트와 같이 옷 피팅(입어보기)을 한다. 옷을 벗다가 팬티까지 같이 내려간다. 내가 그래서 많이 보여줬다. 우리 스타일리스트야 미안하다”라고 경험담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